tbs

시민주인이되는 소통의 중심, 서울 수도권 대표 공익방송
2016년 연중기획 tbs상암시대를 시민과 함께
tbs소개
견학신청
검색 검색
  • 美전문가들 "한미정상회담 대북기조 일치했다"
  • 조주연 기자 tbs3@naver.com ㅣ 기사입력 2017-11-08 10:05
  • 좋아요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미국의 한반도 안보 전문가들은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정상회담에서 대북 기조를 놓고 대체로 일치된 시각을 보였다고 평가했습니다.

유력한 차기 주한 미국대사로 알려진 빅터 차 국제전략문제연구소 한국석좌는 "두 정상은 매우 좋은 회담을 했고 대북 전략에 대해 같은 견해를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이 이전과 달리 공격적인 발언을 자제하며 대북발언의 수위를 한층 낮췄다는 분석도 나왔습니다.

도널드 만줄로 한미경제연구소 소장은 "신중하고 차분해진 어조는 대북 대응 협력을 증진하고 한미 동맹을 재확인하는 이번 방한의 목적을 달성하는 데 도움이 된다"며 긍정적으로 평가했습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제공 tbs3@naver.com / copyright© tbs.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인쇄하기